top
   
   홈 > Community > 공지사항
내용 보기
작성자 :     admin 작성일 :     2015-01-30 (10:14:11)
조회수 :     89237
관련링크 :     http://news.donga.com/3/all/20150129/69341622/1
글제목 :     '허혈성 뇌졸중' 유발 단백질 첫 규명 - 조동규 교수님
 
성균관대팀 신약 개발 가능성 열어중풍의 한 종류인 ‘허혈성 뇌졸중(뇌중풍)’ 치료제를 만들 수 있는 원리를 국내 연구진이 개발했다.동물 실험 결과 뇌신경 보호 효과가 증명돼 신약 개발로 이어질지 기대된다. 성균관대 약학대 조동규 교수(사진)팀은 허혈성 뇌졸중이 생겼을 때 뇌 신경세포를 보호할 수 있는 과학적 원리를 처음으로 발견했다고 28일 밝혔다.허혈성 뇌졸중에 걸린 사람은 ‘노치(Notch) 신호’란 이름의 단백질이 활성화되고, 이 신호를 감지한 뇌신경의 사멸로 이어진다. 연구팀은 사람의 몸속에 있는 ‘핀1(Pin1)’이란 이름의 효소가 노치 신호를 조절한다는 사실을 처음 밝혀냈다.연구팀은 허혈성 뇌졸중을 일으킨 실험용 쥐에게 핀1의 발현을 막는 주글론(Juglone)이란 약을 주입하자 신경조직의 손상이 3분의 1 이하로 크게 낮아진다는 사실을 실험으로 증명했다. 임상시험을 거치면 뇌중풍 환자의 뇌신경을 보호할 수 있는 약물 개발도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조 교수는 “이번 연구로 허혈성 뇌졸중 환자의 신경세포 사멸과 신경학적 결손을 억제할 수 있다는 사실을 밝혀냈다”며 “노치 신호가 관여하는 암, 류머티즘과 같은 다른 질병의 치료제 개발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연구 결과는 임상신경학 분야 학술지 애널스 오브 뉴롤로지(Annals of Neurology) 5일자 온라인판에 게재됐다.전승민 동아사이언스 기자 enhanced@donga.com-** 추가 관련 기사 **-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5&no=90844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5/01/28/0200000000AKR20150128080200017.HTML?  input=1195m
 
 
 
name :
password :
security code :
 
  comment :
 
 
이전글 목록 새글쓰기 응답글쓰기 글수정하기 글지우기 다음글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등록일 조회
85 한정환 교수님/2018년도 한국과학기술한림원 신입정회원 선정! admin 2017.12.1224
84 [10인의 젊은 과학자] 성균관대학교 약학대학 정가영 교수님 소개 admin 2017.12.1159
83 한정환 교수님/ 2017년 바이오 분야 과기정통부 장관 표창 수상!! admin 2017.10.2524582
82 '윤광열 약학상'에 성균관대 에피지놈제어연구센터 한정환 센터장님 선정!! admin 2017.10.1827371
81 RCER - 세미나 안내 ( 2017.5.29) admin 2017.05.2235205
80 축! 한정환 교수님. 비만을 유도하는 후성유전적 변화 과정, 세계 최초 규명 admin 2016.04.1568479
79 2016.03.22-RCER 세미나 안내 admin 2016.03.1868680
78 2016.03.15 - RCER 세미나 안내 admin 2016.03.1567130
77 SKKU-Fellowship 선정 - 이강노 교수님 admin 2016.03.0365177
76 조은정 교수님[의과학칼럼]후성유전학적 근육 형성의 비밀 admin 2016.03.0362577
75 2016.03.08-RCER 세미나 안내 admin 2016.03.0361321
74 축 장춘곤 교수님,새로운 합성 마약인 펜테드론의 중독성 최초 발견 admin 2015.09.0267288
73 「에피지놈 제어 연구센터 국제 심포지엄」 개최 admin 2015.05.1877341
72 2015 International Symposium of RCER admin 2015.05.1381270
'허혈성 뇌졸중' 유발 단백질 첫 규명 - 조동규 교수님 admin 2015.01.3089237
70 한국생약학회장 취임- 이강노 교수님/축하드립니다. admin 2015.01.3086626
69 이강노 교수님/성균가족상 대상 수상 admin2014.12.2692781
68 김충섭 연구원/한국생약학회 우수포스터상 수상 admin 2014.12.2692609
67 한정환 교수님, [의과학 칼럼] 의료연구 윤리 강화 시급하다 admin 2014.09.29113260
66 장춘곤 교수님- 고추의 캡사이신으로 마약중독을 조절하다 . admin 2014.09.29118138
 1 [2][3][4][5]
목록 새글쓰기